"순간이 영원이 되는 기적, 여행자의작업실 입니다."




처음 카메라를 들고 셔터를 눌렀을 때를 기억해요.

처음 제가 담은 사진을 받아본 사람들의 표정을 기억해요.


그 순간의 기억이 너무나 짜릿하고 황홀해서

지금까지 카메라를 내려놓지 못하고 사진을 찍고 있답니다.


네모난 프레임 안에 기록되는 빛의 그림

그것은 단순한 한 장의 이미지가 아니라

누군가의 기억과 그 순간의 감정이 담겨진

소중한 추억 그 이상의 무언가가 아닐까 하는 생각을 해요.


그렇기에 한 장 한 장 사진의 셔터를 누르는 그 순간

더 많은 이야기를, 더 깊은 감정을 담고자 노력하고 있어요.


조금 더 순수하고 예쁜 시선으로 저를 찾아준 모든 분들의 시간을 

아름답고 사랑스럽게 담아드리겠습니다.








floating-button-img